HOME > NGO > NGO News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초록우산어린이재단-서울시, 저소득층 아동 위한 크리스마스 선물 포장식 진행
“아이들에게 잊지 못할 크리스마스 추억 선물해요!”
 
김민정 기자 기사입력  2017/12/19 [12:46]

[한국NGO신문]김민정 기자=  갖고 싶은 것, 하고 싶은 것을 선뜻 말할 수 없는 저소득층 아동들을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서울시가 힘을 모았다.

▲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서울시와 함께 15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앞 광장에서 ‘2017 산타원정대’ 캠페인의 일환으로 저소득층 아동들의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위한 선물 포장식을 가졌다. (왼쪽부터) 서울신문 김영만 대표, 서울시 박원순 시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전국후원회장 배우 최불암과 이제훈 회장(초록우산어린이재단)  

글로벌아동복지전문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은 서울시(시장 박원순)와 함께 ‘2017 산타원정대’ 캠페인의 일환으로 소외계층 아동 1,000명에게 전달할 선물 포장 행사를 15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 앞 광장에서 진행했다.
 
올해로 11년째를 맞은 산타원정대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의 대표적인 연말 캠페인으로, 가정 형편이 어려운 아이들이 따뜻한 연말을 보낼 수 있도록 소원을 접수해 이뤄주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과 전국후원회장 배우 최불암, 서울시 박원순 시장, 서울신문 김영만 대표를 비롯해 서울시청 근교 직장인과 새문안 어린이집 어린이, 일반 자원봉사자 등 총 250여명이 참여했으며, KEB하나은행, 쿠팡, 라라베시, 삼성헬스, 드래곤빌리지에서 후원했다.
 
▲ ‘2017 산타원정대’ 캠페인 행사 참석자들이 소외계층 아동 1,000명에게 전달할 선물꾸러미를 포장하고 있는 모습(초록우산어린이재단)

행사 참가자들은 보온용품(모자, 장갑, 귀마개, 목도리), 건강보조제, 전자 손난로, 가습기, 시계 등으로 구성된 물품과 직접 작성한 손편지를 담은 선물꾸러미 1,000개를 함께 포장했다. 이날 포장된 선물은 이커머스 기업 쿠팡의 배송 직원인 쿠팡맨의 재능기부를 통해 크리스마스 이브(24일)까지 수도권 지역 내 소원을 접수한 아이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이번 선물 포장식을 시작으로 소외계층 아동에게 희망을 전달하기 위한 산타원정대 캠페인을 활발히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며 “우리 아이들이 행복한 연말과 힘찬 새해를 맞이할 수 있도록 더욱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가 있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오는 12월 말까지 ‘1만명 아이들의 소원을 이뤄줄 1만명 산타를 찾습니다’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전국 저소득가정 아동 1만 2천825명의 소원이 실현될 수 있도록 ‘2017 산타원정대-복면산타’ 활동을 펼쳐나갈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12/19 [12:46]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