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 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원식 "평화회담 될 것 믿어"
 
김진혁 기자 기사입력  2018/01/09 [10:01]


▲ 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9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 하고있다.     © 김진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9일 남북 고위급회담에 대해 “지속적인 대화와 한반도 평화를 위한 전환점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집권여당 원내대표로서 약 2년 만에 재개되는 남북 고위급회담이 평화의 전환점이 되길 기대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를 주재하고 이같이 전하면서 “새해 벽두부터 남북 대화 물꼬가 트이더니 오늘 드디어 고위급 회담으로 그 문을 열었다”고 했다. 
 
우 원내대표는 “평창 동계올림픽이 남북 대화의 물꼬를 열었고, 남북회담이 평화회담이 될 것이라 믿는다”며 “이 평화 회담을 통해 평창올림픽이 올림픽 정신을 온전히 실현하는 평화올림픽일 될 것을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평창올림픽이 계기를 마련한 남북 대화 자리를 많은 국민이 지켜보는 만큼, 정부는 의미 있는 성과를 내기를 바란다”고 부연했다. 
 
▲ 더불어민주당 9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     © 김진혁 기자

정직은 최선의 책약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09 [10:0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우원식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