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NH농협생명, 남양주 경춘마을과 비룡마을 영농철 일손돕기
서기봉 대표 및 임직원 70여명, 휴일도 반납하고 봉사활동 구슬땀 흘려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8/06/12 [04:20]

[한국NGO신문] 조응태 기자 = NH농협생명(대표 서기봉) 임직원 70여명이 6월 9일(토) 경기 남양주 화도읍 경춘마을과 비룡마을을 찾아 농가 일손돕기에 나섰다. 마을주민과 포도 순치기 작업을 함께 하며 영농철 부족한 일손을 보탰고, 양파밭 등을 함께 둘러보며 풍성한 수확을 기원했다.

▲ NH농협생명 서기봉 사장(왼쪽에서 9번째)과 화도농협 최상복 조합장(왼쪽에서 7번째), 박동석 농가주(왼쪽에서 8번째) 등 농협생명 임직원 70여명이 경기도 남양주시에 위치한 농가를 찾아 영농철 부족한 일손을 보태며 농가소득 5천만원, 보장자산 5천만원 달성을 위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NH농협생명)     

이날 행사에는 NH농협생명 서기봉 사장과 강태호 전략총괄부사장, 권용범 CPC총괄부사장, 한재선 영업총괄 부문장, 김희석 자산운용총괄부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70여명과 농가 주민 10여명이 함께했다.

NH농협생명의 경춘마을 방문은 올해로 두번째로 지난해인 2017년 경춘마을 수확철 포도 비닐씌우기 작업을 시작으로 인연을 맺었고, 올해 더욱 숙련된 솜씨로 농가 일손을 도왔다.

▲ NH농협생명 서기봉 사장(가운데)이 경기도 남양주시에 위치한 농가를 찾아 직원들과 함께 농가 일손을 보태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사진-NH농협생명)     

NH농협생명 서기봉 사장은 “영농철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도우며 농업인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농협인으로서 보람을 느꼈다.”며, “앞으로도 농협생명은 농가소득 5천만원, 보장자산 5천만원 달성과 농업인의 실익증대를 위한 도농교류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것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6/12 [04:2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NH농협생명 남양주 경춘마을 비룡마을 영농철 일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