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상북도, 우수브랜드 ‘실라리안’ 해외 진출 확대 나서
2018 홍콩 식품박람회 참가 이어 9월 일본 도쿄 시장개척단 파견
 
서주달 기자 기사입력  2018/08/23 [10:56]


경상북도 중소기업 우수제품 공동브랜드 ‘실라리안’이 해외 진출을 위한 강력한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경상북도는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홍콩컨벤션센터(HKCEC)에서 열린 ‘홍콩식품박람회’에 실라리안 참여업체 7개사가 참가해 수출상담회 및 홍보․전시회를 가진 결과 수출상담액 546천 달러, 수출계약 100천달러의 성과를 거뒀다고 22일 밝혔다.
 
▲ 실라리안 기업, 홍콩 식품박람회 모습(경상북도)     


지난해에 이어 2번째 참가한 홍콩식품박람회에서는 많은 바이어들이 실라리안관을 찾은 가운데 고령에 소재하는 농업회사법인 ㈜늘그린(대표 장종현)은 ‘오 그래 그래놀라’시리얼을 편의점에 입점토록 현지유통업체(FREYA INTERNATIONAL)와 100천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MOU)을 체결했다.

또한, 니껴 바이오(대표 김영배) 낫또 100천 달러, 풍기인삼공사 영농조합법인(대표 김정환) 홍삼제품 100천 달러 등 총 546천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홍콩식품박람회는 식품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하는 홍콩의 최대 규모박람회로 실라리안 참여업체와 현지 바이어와의 상담을 통해 제품 홍보와 홍콩 진출 기반을 확보하는 한편, 현지 시장동향 파악을 통해 전략적진출 방안을 모색하는 교두보를 마련했다.

한편, 경상북도는 내달 3일부터 6일까지 일본 도쿄 현지 바이어와의 수출상담을 위해 실라리안 참여업체 11개사로 구성된 시장개척단을 파견해 기업의 해외진출을 교두보를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강학 경상북도 중소벤처기업과장은 “경상북도는 중소기업 우수브랜드인실라리안의 세계화를 위해 해외 박람회 참여시 전시회 참가비, 부스임차비, 통역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국외 박람회 참가, 해외시장개척단 등 실라리안 참여업체의 해외진출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실라리안'은 우수한 제품․기술력에도 불구, 인지도 부족으로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경북도가 지난 1999년부터 시행하는 사업으로 현재 총 36개 기업이 참여중이다.

참여기업에는 TV홈쇼핑․소셜커머스 판매, 대형 유통업체 특별판매전,국내․외 유명 전시회 및 박람회 참여, 수출유망지역 시장개척단 파견 등 다양한 판로 확대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8/23 [10:56]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경상북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