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기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공정하고 정의롭고 더불어 사는 사회에 역점 두는 신문
 
정강자 참여연대 공동대표 기사입력  2018/09/27 [13:10]


▲ 정강자 참여연대 공동대표     

 
언론의 사명은 사실보도이다.
언론이 전달하는 보도의 행간에서 우리는 팩트에 그치지 않고 대안도 함께 읽는다.
그 때 언론이 갖는 힘을 본다.
정권이 바뀌면 입장도 달라질 수 있는 것 아닌가? 조금은 기다려주어야 하지 않는가? 국민들도 많이 동의하는데 과하게 옥죄어 다른 문제가 생기지는 않는가? 그러한 고려는 더 이상 언론의 길이 아니라 홍보의 길로 들어서는 길목이 되고 만다.
16년째 시민사회의 주목 받는 신문이 있다.
취재진이 넘쳐나건 기자석이 텅 비어있건 항상 그 곳을 지키며 시민단체의 활동을, 주장을  묵묵히 듣고, 찍고, 묻는 신문이 있다. 한국ngo신문이다.
 
한국ngo신문이 역점을 두는 보도는 ‘공정한 사회, 정의로운 사회, 더불어 사는 사회’를 향한 우리 사회의 움직임들이다.
시민들이 원하는 신문이다.
올해도 땀 흘리시는 신문사 여러분께 큰 감사를 드린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9/27 [13:1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