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LG생활건강,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D.E.A.R 에디션' 한정판 내놔
주얼리 스페셜리스트 윤성원 교수와 협업, 제품 디자인에 보석 재현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18/11/01 [14:03]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이 낭만적인 메시지를 간직한 주얼리의 아름다움을 담은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D.E.A.R 에디션’을 한정판으로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 오휘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 D.E.A.R 에디션(LG생활건강)     

 
주얼리 스페셜리스트 윤성원 교수와 협업해 선보인 이번 에디션은 다이아몬드, 에메랄드, 자수정, 루비의 첫 글자를 따서 만든 ‘D.E.A.R (Diamond-Emerald-Amethyst-Ruby) 반지’에서 영감을 얻었다.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 제품 디자인에 이들 보석을 재현해 아름다움을 더했다.
 
이번 D.E.A.R 에디션은 화이트, 그린, 퍼플, 레드의 네 가지 주얼리 컬러의 디자인으로 출시됐다.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는 피부에 영양과 활력을 주는 오휘의 독자적인 시그니춰 29 셀 성분에 고급스러운 금 성분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피부에 깊이감 있는 성장 에너지를 불어넣는 활력 성분이 고농축된 앰풀로 부드럽고 빠르게 피부에 스며들어 생기 있고 탄력 넘치는 피부로 가꿔준다.
 
특히 이번 에디션은 기존보다 두 배 증량된 오휘 더 퍼스트 제너츄어 앰풀 어드밴스드와 함께 더 퍼스트 라인을 다양하게 경험해볼 수 있도록 ‘셀 에센셜 소스, 스킨 소프너, 에멀전, 에센스, 크림 인텐시브, 아이크림’ 증정 제품까지 함께 구성해 D.E.A.R 반지의 디자인이 적용된 패키지에 담았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오휘의 이번 에디션은 19세기 유럽에서 사랑받은 네 가지 보석의 첫 글자를 딴 D.E.A.R. 반지의 마음을 담았다"며, "사랑하는 사람에게 선물하던 낭만적인 D.E.A.R. 반지처럼 소중한 분께 특별한 의미를 전하는 선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윤성원 주얼리 스페셜리스트는 주얼리에 대한 정보, 역사, 마케팅, 디자인, 트렌드 등을 연구하는 주얼리 전문가로 현재 한양대학교 공학대학원 보석학과 겸임교수로 활동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01 [14:03]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