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전기안전공사, LG전자와 함께‘전기안전 캠페인’나서
제품 플러그와 사용설명서에 전기안전 요령 및 콜센터 안내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8/11/26 [09:50]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가 LG전자와 국민 안심사회 구현을 위한 생활안전 캠페인에 나선다.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지난 23일 오후, 경남 창원에 있는 LG전자 창원R&D센터에서 조성완 사장과 송대현 H&A사업본부장(사장)이 함께 한 가운데, ‘전기안전 분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협약서 서명 후 전기안전공사 조성완 사장(사진 좌)과 LG전자 송대현 사장 기념촬영(한국전기안전공사)     


양사는 이 자리에서 국민 생활과 밀접한 전기제품 사용 안전의 중요성에 대해 인식을 같이하며, 전기안전 생활화 캠페인을 함께 펼쳐가기로 합의하였다.

전기안전공사는 협약에서, LG전자 창원공장 내 주요 전기설비 안전관리를 위한 기술 지원과 함께, 정전 등 사고 발생 시 긴급복구 ‘에버(EBER, Electrical Breakdown Emergency Recovery)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약속하였다.

LG전자 또한, 생산 가전제품의 플러그와 제품 사용설명서에 전기안전 요령 및 전기안전 상담을 위한 공사 콜센터 안내 정보를 등재하기로 했다.

양사는 이밖에도, 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공동 캠페인, 영유아 전기안전 사고 방지를 위한 안전교육 확대 노력도 함께 펼쳐나가기로 했다. 
 
전기안전공사 조성완 사장은 “국민생활과 밀접한 전기제품의 안전 사용에 관한 캠페인을 민간 대기업과 공공기관이 함께 도모한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의 실효성은 매우 클 것”이라면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양사의 노력이 전기안전 의식 확산에 크게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전기안전공사는 앞서 지난 9월부터 유제품 전문기업인 ‘㈜푸르밀’, 프리미엄 생활용품기업 ‘클레보스’ 등과도 손잡고 전기안전 생활화 캠페인을 전개해 오고 있다.

제품의 포장이나 라벨에 어린이 감전사고 예방수칙과 전기사고 무료상담 안내 전화번호(1588-7500)를 담아 소비자들이 생활 속 좀 더 가까이에서 전기안전에 관한 인식을 높일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11/26 [09:5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전기안전공사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