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밀양시, '2019 밀양아리랑 국제요가 페스티벌' 차질없이 준비
밀양요가 웰니스포츠 마이스(MICE)사업 추진 및 발전방향 모색
 
고재철 기자 기사입력  2019/01/22 [11:15]

 밀양시(시장 박일호)는 지난 1월 17일, 2019 밀양아리랑 국제요가 페스티벌 개최 일정, 추진 방법 등을 모색하기 위해 제1회 밀양 국제웰니스토리타운 자문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 밀양 국제웰니스토리타운 자문회의 후 단체기념사진(밀양시)    


              

밀양 국제웰니스토리타운 자문단은 요가, 마이스(MICE,Meeting, Incentive trip, Convention, Exhibition&Event)산업, 국제 교류 분야의 국내․국외 전문가 22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밀양시가 요가와 치유의 중심도시로 성장하기 위해 추진 중인 △국제 웰니스토리타운 조성 사업과 지역특화 스포츠 관광산업 육성 사업인 △밀양요가 웰니스포츠 마이스(MICE) 사업에 대해서 자문하고 있다. 이번 자문회의에서는 지난 해의 지역특화 스포츠관광산업 육성 사업 성과와 문제점을 거울삼아 지속적인 발전 방안과 시민 요가 활성화 방안 등을 토의했다.


밀양시는 지난 해에 △밀양아리랑 국제요가 콘퍼런스와 △밀양아리랑 국제요가 대회를 각각 9월과 11월에 개최했다. 이로써 밀양시가 전국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국제대회 2개를 개최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요가도시로 성장했다는 분석을 내놓았다.


국제행사 뿐 만 아니라 요가와 트레킹을 결합한 △1189 영남알프스 천상의 구름산책 △유치원 요가프로그램 △밀양요가의 날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면서 요가의 중심 도시임을 입증했다는 평가도 했다.


밀양 국제웰니스토리타운 자문단은 그 간의 추진 성과에 따라 밀양시가 국제 웰니스 선도 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올 해에는 국제요가 콘퍼런스와 국제요가 대회를 결합하여 ‘밀양아리랑 국제요가 페스티벌’을 개최하자는 안을 제시했다.


그 외에도 유치원・초중고・시민・공무원 등 전 세대를 아울러는 밀양요가 아카데미, 요가 콘서트 등 밀양요가 웰니스포츠 마이스(MICE) 사업의 방향성과 발전 방안을 활발하게 논의했다. 밀양요가 웰니스포츠 마이스(MICE) 사업의 교류・관광・교육 등 분야 3개를 잘 추진해서 밀양시가 요가와 치유의 중심도시가 될 수 있는 콘텐츠를 많이 발굴하여 운영하기로 했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밀양시민이 앞장서서 밀양시를 요가의 메카도시, 요가의 허브도시로 발돋움시키겠다는 목적의식을 갖는 프로그램을 준비 중에 있다.”면서 “시민과 호흡하는 요가 콘텐츠를 많이 발굴하여 요가의 저변확대를 이루겠다.”고 말했다.


밀양시는 지난 해에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의 지역특화 스포츠관광산업 육성 사업에 '밀양요가 웰니스포츠 마이스(MICE) 사업'이 선정되어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년간 25억 원을 투자하며 올해 예산은 10억 원이다. 2019년도에는 요가를 중심으로 한 국제・국내 행사와 관광과 교육을 결합한 테마가 있는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운영하게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22 [11:15]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밀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