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환경·안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교육부, 학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기술개발사업 추진
과기정통부․교육부 공동 추진위원회 출범 및 사업단장 공고(1.22~)
 
김하늘 기자 기사입력  2019/01/24 [01:22]

[한국NGO신문] 김하늘 기자 = 성장기 학생들을 미세먼지의 피해로부터 보호하고, 안전한 학교 공간에서걱정 없이 학습할 수 있도록 관련 부처가 힘을 합쳐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나선다.

 

교육부(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유은혜)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에너지·환경 통합형 학교 미세먼지 관리 기술개발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범부처 합동 추진위원회를 구성하고, 향후 5년 간 약 300억 원을 투자하여 과학기술을 바탕으로 학교 미세먼지 문제해결에 나선다고 밝혔다.

 

▲  교육부   

 

이번 사업은 기존 「학교 고농도 미세먼지 대책」(2018.4.6.)과 연계하여 과학기술적 근거 기반으로 학교 미세먼지의 해결책을 마련하기 위하여 교육부와 과기정통부가 함께 올해부터 신규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특히, ① 기초·원천, ② 통합시스템 구축, ③ 진단·개선, ④ 법·제도 분야를 종합적으로 개선하여 학생들에게 쾌적한 학습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우선 기초·원천 분야는 학생 활동 등을 고려한 미세먼지의 발생 원인과 특성 등을 규명하고 미세먼지가 학생들의 건강에 미치는 영향 등을 분석한다.

 

또한, 학교 신축 시 지속적인 운영·관리가 가능한 열.공기 환경 통합관리 시스템을 개발하고, 기존 학교에 대해서는 맞춤형 공기 환경 진단·개선 컨설팅 등을 병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실제 환경 평가 결과를 바탕으로 미세먼지 관리 제품에 대한 인증규격을 개발하고, 학교 미세먼지 관리체계를 구축하는 등 법·제도 개선까지 종합적으로 지원하기로 하였다.

 

이를 통해 세계보건기구(WHO)의 권고 미세먼지 기준을 충족할 수 있는 학교 맞춤형 공기질 관리 시스템을 개발 할 것으로 기대된다.

 

향후 본 사업은 부처 간 장벽 없는 통합적 운영을 위해 범부처 단일 사업단을 구성하며, 관련 분야 최고의 전문가를 사업단장으로 선정하여 권한과 책임을 부여하고, 효율적인 과제 간 연계와 융·복합 연구개발(R&D)을 추진한다.

 

사업단장은 한국연구재단 홈페이지에 한 달 간 공고(1.22~2.21.) 후, 서류·발표 평가 등 심층적인 전문가 평가를 거쳐 선정할 예정이다.

 

과기정통부, 교육부 관계자는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도출을 위해 적극 협력할 계획이며, 연구개발 성과를 제도 개선까지 연계하고 산.학.연 및 국민들과 지속적으로 소통하여 성과를 확산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24 [01:22]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