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야쿠르트 팔도, 팔도비빔면 매운맛 강화한 ‘괄도네넴띤’ 출시
‘팔도비빔면’ 출시 35주년 기념 한정판... 500만개 한정 판매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9/02/21 [16:46]

 '팔도비빔면(이하 비빔면)’이 ‘괄도네넴띤’으로 다시 한 번 변신했다.


한국야쿠르트의 종합식품기업 팔도는 비빔면 출시 35주년을 맞아 비빔면의 매운맛 버전인 괄도네넴띤을 한정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 팔도비빔면의 매운맛을 강화한 괄도네넴띤(한국야쿠르트)    



괄도네넴띤은 SNS 등에서 젊은 층이 많이 사용하는 신조어로 팔도비빔면을 의미한다. 멍멍이를 ‘댕댕이’로 표기하는 것과 같이 기존에 있던 단어를 비슷한 모양의 글자로 변형하는 방식이다.


온라인 상에서 소비자들 사이에 재미로 쓰였던 단어와 팔도의 색다른 즐거움이란 슬로건이 부합해 실제 상품화를 추진했다.

 
괄도네넴띤은 기존 비빔면 대비 5배가량 매운맛이 특징이다. 할라피뇨 분말과 홍고추를 넣어 비빔면 특유의 감칠맛에 매운맛을 더했다. 매운 정도를 표현하는 스코빌 지수는 2652SHU에 이른다.

 
출시를 기념해 새로운 패키지도 선보인다. 젊은 층과 보다 효과적으로 소통하기 위해 유행하는 뉴트로(newtro) 스타일을 적용했다. 제품 패키지 자체가 35년 비빔면 역사를 상징하는 엠블럼처럼 보이도록 디자인했다. 비빔면을 상징하는 파란색이 아닌 흰색 바탕의 포장지도 재미있다.

 
윤인균 팔도 마케팅 담당자는 “괄도네넴띤은 비빔면의 감칠맛과 기분 좋은 매운맛을 함께 경험할 수 있는 매력적인 제품”이라며 “앞으로 비빔면 한정판 제품을 지속적으로 출시하며 계절, 연령층을 뛰어넘는 국민 비빔라면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제품은 500만개 한정 판매하며, 일부 온라인 몰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팔도는 향후 오프라인으로 판매처를 확대하며 용기면 등으로 라인업을 늘려갈 예정이다.

 
한편 1984년 출시한 팔도비빔면은 차갑게 먹는 라면 시장을 개척한 원조 비빔라면이다. ‘만능비빔장’, ‘비빔밥’으로 브랜드를 강화하며 지난해 출시 이후 처음으로 연간 판매량 1억개를 넘어섰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21 [16:46]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