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미시, 제16회 인동 3·1문화제 개최
'기미년, 100년 전 그날의 함성을 다시 한 번"
 
서주달 기자 기사입력  2019/03/14 [10:47]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지난 3월 12일(화) 오후 4시  ‘인동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모임’ (회장 이창희) 주최로 ‘인동 3․12 독립만세운동 기념탑’ 광장에서 「제16회 인동 3․1문화제」를 개최했다.
        

제16회 인동 3·1문화제는 1919년 3월 12일 인동지역을 중심으로 펼쳐진 독립운동을 기념하고, 기미년 자주독립을 위해 싸웠던 순국선열들의 애국정신을 계승하며, 나라사랑 정신을 이어가기 위한 행사로 올해로 16년째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 인동 3.12만세운동기념 횃불 퍼포먼스(구미시)    



이날 행사는 추모제와 추모공연, 기념식과 독립만세운동 재현극, 횃불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태극기․무궁화 지도 만들기, 캘리그라피 체험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되었다.


한편 3월 11일(월) 오후 7시에는 인동3.1문화제 전야제가 인동아리랑보존회(회장 서주달)주최해 제3회 인동아리랑 아라리 한마당 축제의 이름으로 강동문화복지회관 천생아트홀에서 개최되었다.

 

▲ 구미시립합창단의 인동아리랑합창(구미시)    



축제에서는 장진홍 의사를 비롯한 독립투사를 기리는 합창극을 포함해 국악, 무용 및 독립만세운동 연극을 공연하여 인동 3·1문화제 전날 밤의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으며. 이보다 앞서 지난 3월 1일에는 3·12독립만세운동을 주제로 한 「제10회 전국휘호대회」가 개최되었다. 전국에서 250여명(일반인 150명, 학생 100명)이 참가하여 그동안 갈고 닦은 서예실력을 겨루었으며, 입상작은 3월 23일(토)부터 28일(목)까지 강동문화복지회관에 전시할 예정이다.
                

구미시는 인동 3․1문화제를 해를 거듭할수록 다양한 장르의 문화행사와 접목해서 시민들에게 3·12독립만세운동의 의미를 알리고 그 정신을 되새기는 소중한 계기로 삼아 지역발전의 뿌리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계획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격려사를 통해 "오늘의 구미와 지금의 대한민국은 지역 선열들의 고귀한 희생 덕분임을 잊지 않을 것임"을 다짐하였으며,  "'인동3·1문화제’ 정신이 우리 구미를 발전시키고 나아가 대한민국을 빛나게 하는 원동력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4 [10:47]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구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