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환경·안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석유관리원, 민방위 날 맞아 화재대피훈련 실시
지역주민 및 직원 안전 위해 전국 사업장 동시 진행
 
서주달 기자 기사입력  2019/03/21 [10:41]

 한국석유관리원(이사장 손주석)은 20일 제410차 민방위 날을 맞아 지역주민과 직원 안전을 위한 화재대피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 한국석유관리원이 20일 민방위 날을 맞아 전국 12개 사업장에서 화재대피훈련을 실시했다. 사진은 화재 발생에 따라 긴급 대피하는 직원들 모습(한국석유관리원)    



서울 고시원, 제천 스포츠센터 등 연이은 화재에 따른 국민적인 불안감을 해소하고 직원 안전을 도모하기 위해 실시한 이번 훈련은 본사 등 전국 12개 사업장에서 손주석 이사장을 비롯한 전 임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20일 오후 2시에 동시 진행됐다.


이날 훈련은 석유관리원 직장민방위대가 주축이 되어 추진되었으며, 화재사고 발생 시 행동절차를 숙지하여 직원들의 화재 대응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누전에 따른 건물 정전과 화재사고를 가상한 ▲화재 대피요령 ▲화재진화훈련 ▲응급처치훈련 등 현장중심 훈련으로 진행됐다.

 

▲ 직원들이 응급처치훈련으로 심폐소생술 실습을 하고 있다.(한국석유관리원)    



한국석유관리원 손주석 이사장은 “화재 대피훈련은 머리가 아닌 몸으로 익혀야 실제상황에도 당황하지 않고 대응이 가능하기 때문에 반복훈련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임직원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주기적인 훈련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21 [10:4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