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중부발전, 강원 고성산불 피해 지역에 다양한 지원 나서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9/04/09 [16:02]

 한국중부발전이 강원도민과 아픔을 함께한다고 9일 밝혔다.


한국중부발전(사장 박형구)은 강원도를 덮친 사상초유의 대형 산불로 피해를 가장 많이 본 고성군 335가구 이재민 지원과 피해지역의 빠른 복구를 위해 다양한 지원에 나섰다.

 

▲ 한국중부발전 본사 전경(한국중부발전)    



중부발전은 이재민들에게 기본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의류와 신발 전달(3천만원 상당) 및 피해복구 성금을 우선 조성하고, 사고 피해조사가 완료되는 대로 산불피해 농가에게 농사용 종자지원, 중부발전 사회봉사단 투입, 속초시장 등 전통시장을 방문 할 계획이다.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은 "화재로 한순간에 삶의 터전을 잃은 주민들의 아픔과 고통에 공감하며,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위로의 말을 전했다.


한편 한국중부발전은 지난해 8월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강진 및 쓰나미 피해복구 지원을 위해 10만 달러의 구호성금을 지원하는 등 국·내외에서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고 지역 주민과 더불어 상생하는 사회적 가치 실현에 전 임직원이 혼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09 [16:02]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