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천시, 2019 경기도 일자리 정책마켓 공모사업 선정
 
이윤태 기자 기사입력  2019/04/11 [11:33]

 포천시는 2019년 경기도 일자리 정책마켓 공모 사업에 '함께하는 경기·포천 민간 환경감시단' 사업이 선정되어 경기도로부터 사업비 3억 원을 지원 받는다고 11일 밝혔다. 


포천시는 사업 선정으로 양질의 일자리 제공은 물론 올 들어 더욱 심각해지는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과 수질, 폐기물 오염 등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 할 수 있게 됐다.


경기도에서는 시군마다 일자리 환경과 분야별 계층별 수요차이가 나는 점을 고려하여 시군에 꼭 필요한 맞춤형 우수한 일자리를 선정하여 1년차에는 전액 도비를 지원하고, 2년차에는 70%, 3년차에는 50%를 지원한다.
 

포천시는 지역주민을 활용한 환경감시단 운영으로 악취와 소음 등 피행상황에 대한 신속한 데이터 확보와 취약시간대 감시활동으로 주민피해를 최소화 할 방침이다. 


지난 3월 26일 경기도청 북부청 상황실에서 사업을 신청한  19개 시군이 사업계획을 발표하였고 전문가가 이를 평가하여 포천시가 선정되는 성과를 이뤘다.


포천시 최기진 일자리경제과장은 “포천시민간환경감시단 사업을 통해 시민이 환경오염 예방을 위해 주도적으로 참여하여 환경오염에 대한 불신을 시민과 함께 극복하고 포천시 특성에 맞는 일자리 창출에 기여 할 수 있게 됐으며, 더욱이 환경지도과와 협업을 통해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그 의미가 남다르다" 말했다.


포천시 민간환경감시단사업은 포천시민 12명을 채용하여 2인 1개조로 취약지역 및 취약시간대 환경오염 예방 활동을 하게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1 [11:33]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