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효성, 장애어린이 재활 후원 지원금 1억5천만 원 기탁
푸르메재단 ‘장애어린이 의료재활·가족 지원 사업’지원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9/04/11 [16:02]

 효성은 장애인 재활·자립을 지원하는 푸르메재단에 ‘장애어린이 의료재활·가족 지원 사업’을 위한 지원금 1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 이정원(오른쪽) 효성 커뮤니케이션실 상무 가 지난 9일 서울 종로구 푸르메재단에서 백경학 푸르메재단 상임이사에 지원기금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효성)    



효성은 경제적인 이유로 제때 재활치료를 받지 못하는 장애아동·청소년의 재활치료비 후원 및 가족지원 프로그램을 7년째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장애아동의 비장애형제에 대한 지원을 대폭 늘린다.


장애아동 가정에서는 모든 경제적·인적 지원이 장애아동 위주로 이뤄지면서 비장애형제가 소외감을 느끼기 쉽다. 비장애형제는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사회적인 지원은 물론 최소한의 통계자료조차 부족한 것이 현실이다.


효성은 이에 주목해 비장애 형제에 대한 심리치료·교육지원과 함께 래프팅 등 나들이 활동 지원을 대폭 확대하기로 했다. 심리치료·교육을 통한 정서적 지지와 함께 외부 활동을 하면서 위축됐던 심리상태나 사회성을 회복하는 것이 목표다.


지원 대상자는 다음달 푸르메재단 관계자와 외부 전문가 등의 심사를 통해 선정되며, 장애 아동·청소년 20명과 비장애 형제 25명에게 혜택이 돌아가게 된다.


한편, 효성은 임직원 가족과 함께하는 가족여행을 통해 장애아 가족들이 평소 누리기 힘든 여행과 휴식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또 연말 음악회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경험을 통해 긍정적인 가족관계 회복을 지원할 계획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1 [16:02]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