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LX, 전북지역 대학과 산학협력 확대한다
6월7일까지 지역산업 육성 특화모델 연구용역 공모
 
차성웅 기자 기사입력  2019/05/31 [10:55]

 국가균형발전을 위해 상생 노력에 속도를 내고 있는 한국국토정보공사(LX·사장 최창학)는 전북지역 산업을 육성하기 위한 특화 모델 연구용역을 공모한다고 31일 밝혔다.


‘지역산업육성 특화모델 개발 연구’(1억2400만 원)는 전국의 대학을 대상으로 전북지역 핵심 역량을 토대로 한 새로운 산업 모델을 제시하기 위한 것으로, 사업화 가능성에 따라 자치단체와도 협력할 방침이다.

 

▲ LX 본사 전경(LX)    



참여를 희망하는 대학은 6월7일까지 LX전자조달시스템(http://ebid.lx.or.kr)의 제안요청서를 참고해 LX공간정보연구원 연구기획실로 방문 제출하면 된다. LX는 제안서 평가와 협상을 통해 6월 최종 적격 대학을 선정할 방침이다.


최창학 LX사장은 “LX가 먼저 국가균형발전이라는 국정운영방향에 맞춰 지역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사업을 기획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시도”라면서 “무엇보다 전북지역 대학들이 산학협력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가져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LX는 지난해부터 총 30억 규모의 ‘산학협력 R&D 연구과제’공모사업을 통해 전북지역 대학과 산학협력을 확대하면서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산업과 연관된 핵심과제를 발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31 [10:55]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