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미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과의 간담회 및 토론회 개최
구미 지역 경제 및 주력산업 활성화를 위한 현장 목소리 청취
 
서주달 기자 기사입력  2019/06/07 [10:01]

 구미시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지난 6월 5일(수) 오후 1시 구미시종합비즈니스지원센터에서 구미지역 중소기업인 및 지역경제단체들과 구미 경제 및 주력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장관과 중소기업인과의 간담회(구미시)    


        

이날 간담회는 장세용 구미시장, 김부겸, 김현권, 홍의락, 백승주, 장석춘 국회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으며, 기업 현장의 애로 및 건의사항을 직접 수렴하여 정책에 실질적으로 반영시킬 수 있는 자리가 되었다.


간담회에 참석한 기업들은 인건비 상승 및 협력사 단가 상승, 내수시장 침체 등으로 국내 제조경기가 어려운 실정이며, 우수인력이 수도권으로 편중되는 등 고급인력 확보의 어려움도 토로하였다. 또 비주력 산업에도 정부의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며, 중소기업 제품 전용 홈쇼핑 지원 확대 등 여러 건의사항이 제시되었다.
     

박영선 장관은 “이번 간담회에서 건의된 사항은 꼼꼼히 살펴, 개선이나 실행 가능한 것은 조속히 해결할 것이며, 앞으로도 기업지원 제도 개선이나 정책 추진을 위해 부처 간 협의가 필요한 사항은 정부 내 전달자이자 대변인으로서 역할을 해 나가겠다.”는 의지도 전했다. 또한 오후 3시 30분부터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구경북본부로 자리를 옮겨 『지역혁신을 통한 구미산업위기 극복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두희 산업연구원 지역정책연구실장의 러스트벨트의 위기 극복 사례 등 4가지 주제 발표 후 토론이 이루어 졌으며, 타 지역의 산업위기 극복방안 중 구미지역에 적용시킬 수 있는 방안과 구미형일자리 창출에 대해 여러 의견을 나누었고, 구미 방위산업 진흥 및 구미에 적용될 수 있는 신산업에 대해서도 논의하였다.


토론자로 나선 배정미 구미시 경제기획국장은 “오늘 토론이 구미산업에 활력을 다시 불어넣을 수 있기를 바라며, 구미시도 산업경쟁력 강화를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 밝혔다.

 

▲ 박영선 장관과 간담회 후 기념사진(중앙 우측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현권 의원.김부겸 전 행안부장관, 좌측 장세용 구미시장. 홍의락 의원)(구미시)    



장세용 구미시장은 5G기술개발, 5G 시험망 테스트베드 구축사업 공모 선정, 청년 친화형 산단 지정 등의 성과와 초연결ICT, 차세대 디스플레이 등 8대 신산업을 육성하고 강소연구개발특구, 규제자유특구 등 4대 특구 특성화 사업 계획을 밝히며, "국가주도의 다양한 신산업이 구미지역의 뿌리산업 관련 기업들과 활발한 시너지를 일으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상생형 지역일자리 모델을 선도적으로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07 [10:0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구미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