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울시, 문화비축기지 자연과 문화예술 조화 ‘12개 체험 프로그램’
시민제안 12개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 독서필라테스, 친환경 물플레이, 목공심리치유 등 8월말까지 운영
 
조응태 기자 기사입력  2019/06/09 [11:15]

[한국NGO신문] 조응태 기자 = 서울시, 문화비축기지의 공원여가 ‘생태+생활문화프로그램’이 올해도 12개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시민들을 맞이한다.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 은 시민들의 생태적·창의적 일상생활문화의 활성화를 위해 기획한 문화비축기지의 여가 프로그램으로, 자연과 문화예술이 조화된 12개의 프로그램을 준비하여 시민 참여를 기다린다.

 

▲ 문화비축기지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 포스터    


2019 봄-여름 공원여가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은 시민기획자들의 아이디어 제안 공모를 통해 선정된 10개의 프로그램과 2018년 진행된 프로그램 중 우수한 2개의 프로그램을 추가해 총 12개의 프로그램이 상반기(6월~8월)에 운영된다. 시민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평일, 주말 다양한 시간대에 운영되어 직장인 및 가족단위의 참여 기회를 넓혔다. 참가비(1회 2천원~5천원)는 유료로 운영되며 프로그램별로 상이하다.

 

문화비축기지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은 공원의 자연환경을 이용한 야외놀이 프로그램, 손·도구놀이 프로그램, 에코생활 프로그램, 힐링·치유 프로그램 등 다양한 주제영역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 여성을 위한 장작패기의 예술 모습(사진-서울시)    


내안의 나를 표현하는 ‘어바웃 보깅댄스’, 생태교감프로그램 ‘사진숲필, 시선에 상상을 더하다’, 물플레이 프로그램 ‘물로 뭐하고 놀까?’, 독서필라테스 프로그램 ‘오늘, 필사하며 필라테스’, 쉽게 할 수 있는 실크프린팅 ‘아날로그 햇빛프린팅’, 심리치유프로그램 ‘자투리나무로 만드는 마음놀이’, 창작민화 프로그램 ‘화조, 조화롭다’, 핸드에코위빙 프로그램 ‘하늘베틀 구름잉아:손직조 프로그램’, 식물재배와 요리를 경험하는 ‘화분속에 담긴 식탁’, 원예힐링 프로그램 ‘가치담은 손바닥 정원’, 치유형 놀이 프로그램 ‘여성을 위한 장작패기의 예술’, 직조기구를 위한 프로그램 ‘하나뿐인 나만의 직물만들기’ 총 12개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에 대한 모집 및 자세한 사항(문의 : 시민문화기획팀 02-376-8735)은 문화비축기지 홈페이지(http://parks.seoul.go.kr/culturetank)와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 홈페이지(http://yeyak.seoul.go.kr)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 하나뿐인 나만의 직물만들기(사진-서울시)    


남길순 서부공원녹지사업소장은 “문화비축기지를 방문한 시민들이 다양한 체험과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상시 공원여가 프로그램을 시민들과 함께 운영하고자 한다”며 “시민이 직접 기획하고 실행하는 시민주도적 프로그램에 많은 시민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생태+생활문화 프로그램’은 2018년 6월~12월까지 11개 프로그램, 총 153회, 1309명의 시민들이 참여하였다. 공원의 자연환경을 이용한 산림치유, 공감과 힐링 프로그램, 장작패기와 트리클라이밍 등의 새로운 체험, 직조도구·스마트폰을 활용한 제작 프로그램, 자연과 교감하는 댄스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들로 좋은 반응을 얻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09 [11:15]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