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유병훈 부시장, 모녀 장애인세대 방문 격려
복지상담과 함께 격려 전달 및 안부 살펴
 
조성윤 기자 기사입력  2019/06/13 [16:26]

 아산시는 유병훈 부시장이 6월 12일 인주면에 거주하고 있는 모녀장애인세대를 방문해 복지상담과 함께 격려와 안부를 살폈다고 밝혔다.

 

▲ 유병훈 아산시 부시장이 고령의 母에게 안부를 묻고 있다.(아산시)    



방문가정은 고령의 모와 딸이 모두 장애인이며, 긴급지원 생계비와 민간후원의 도움으로 생활하고 있다.


딸 A씨는 “경제적으로 힘들 때 인주면 행복키움긴급지원사업의 도움을 받아 큰 힘을 얻을 수 있었다."며 "꼭 자활에 성공해 사회에 보답하고 싶다”고 말했다.


유병훈 아산시 부시장은 “가족 모두 장애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밝고 따뜻하게 맞아주셔서 내 마음까지 따뜻하다”며“다가올 폭염에 안전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나시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아산시는 국장급 간부 공무원들이 지역 내 저소득대상 가정을 방문해 안부를 살피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찾아가는 복지 상담을 통해 현장복지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13 [16:26]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