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세현 아산시장 "더 나은 아산의 내일, 시민과 함께 갈것"
민선 7기 1년 성과 발표 및 미래 비젼 제시
 
조성윤 기자 기사입력  2019/06/27 [13:06]

 오세현 아산시장은 27일 오전 브리핑을 갖고 "민선7기 아산은 지난 1년 동안 ‘현장 중심의 생활행정’을 기본으로 기업하기 좋고 일자리가 넘치는 아산, 50만이 살아도 넉넉하고 쾌적한 명품 도시, 미세먼지 걱정 없는 친환경도시, 시민중심 먹거리 자족도시를 목표로 ‘더 큰 아산, 행복한 시민’ 달성의 초석을 다져왔다."고 밝혔다.

 

▲ 오세현 아산시장이 27일, 민선 7기 1년 브리핑을 하고 있다.(아산시)    



-시민과 소통하는 현장중심 생활행정
-국책사업 선정, 추경 적기 편성 등 미래 성장동력 확보
-산업단지로 우량기업 유치 및 5만개 일자리 창출
-사통팔달 교통망 확충 및 명품 도시개발
-미세먼지 없는 친환경도시 구축
-먹거리 정책, 아산 푸드플랜
-교육과 문화와 복지로 행복한 시민
-50만 자족도시를 향한 마스터플랜

 

을 제시하며, 지난 1년간을 성과와 앞으로의 아산시의 미래에 대한 비젼을 제시 했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민선7기 아산은 성과를 위해 서두르거나 결과에만 집착해 사업을 그르치는 일은 없을 것이며, 무엇보다 공정한 과정을 통해 시민 모두가 납득할 수 있도록 시정을 펼칠 것이다”며 “원칙과 기준에 따른 행정으로 시민으로부터 신뢰받을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이어 “34만 아산시민과 1300여 아산시 공직자는 ‘원팀’이며, 시민과 공무원이 하나가 될 때 비로소 아산은 ‘더 큰 힘’을 발휘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6/27 [13:06]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