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CC, 기업분할로 신설법인 ㈜KCG(가칭) 설립
유리, 홈씨씨인테리어, 상재 사업 중심... 2020년 1월 출범
 
이경 기자 기사입력  2019/07/15 [15:41]

 KCC(대표:정몽익)는 지난 11일 이사회를 열고 기업 분할을 통한 신설 법인 KCG의 설립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 kcc    



KCC의 이번 기업 분할은 △장기적 성장 추구 △주주 가치 극대화 △책임 경영 체제 확립을 위한 조치다. 다양한 사업군을 장기적 관점에서 성장시키기 위해 필요한 경영효율성 및 경영투명성을 제고하고,사업 특성에 맞는 전문성 확보를 통해 핵심 역량을 강화함으로써 주주 가치를 끌어올리겠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경영 부문별 특성에 적합한 의사 결정 체계를 확립하는 등 조직 효율성 증대와 책임 경영 체제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다.


분할 방법은 단순 인적 분할이며 신설 법인 KCG는 유리 사업 부문, 홈씨씨인테리어 사업 부문, 상재 사업 부문 등 세 개의 신설 사업 부문을 축으로 오는 2020년 1월 1일 출범한다. 이에 따라 KCC는 실리콘, 도료, 소재를 중심으로 한 글로벌 신소재 화학 기업으로 거듭나고 KCG는 유리, 인테리어 중심의 종합 유리 사업자로 도약하게 된다.


존속 회사인 KCC와 신설 회사인 KCG의 분할 비율은 순자산 비율인 약 0.84 : 0.16이며, KCG는 자본금 83억5000만원, 자산 1조500억원에 이르는 중견 기업으로 매출 규모 또한 KCC 매출 기준, 유리와 상재 및 인테리어 부문을 합쳐 약 7400억원 규모다.


한편 KCC는 지난 4월 세계적인 실리콘 업체인 미국 모멘티브를 인수하는 등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해 나가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7/15 [15:41]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