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광한 남양주시장, 태풍 피해 과수농가 방문 위로
 
이윤태 기자 기사입력  2019/09/09 [19:00]

[한국NGO신문]이윤태 기자 =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지난8일 태풍 링링으로 인해 낙과 피해를 입은 지역 내 과수 농가를 방문해 피해상황을 확인하고 위로했다.

▲     © 남양주시

 

이창희 .이도재 남양주시의회 의원, 소병연 NH농협은행 남양주시지부장 및 관계공무원 등과 함께 별내면소재 배 농가를 방문해 태풍피해를 확인하고 농민들을 위로했다.

 

조광한 시장은 "예상보다 바람이 덜 불어서 다행이었지만 직접 피해 현장을 보니 가슴이 아프다"고 말하면서 " 조속한 피해조사와 빠른 낙과 처리 등을 통해 농가들이 또다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라"고 관계자들에게 지시했다.

 

이날 농가에서는 현재 지역별 편차는 있지만 20 ~40%가 낙과되었으며, 낙과에서 파리 등이 발생하기 전에 전부 수거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어 신속한 피해조사 및 지원을 요청하기도 했다.

 

남양주시는 이번 태풍으로 인해 전체 340여 과수농가가 낙과 등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파악됐으며. 피해복구와 지원을 위해 대책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09 [19:00]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