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교육·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엇갈리는 反日 풍경
‘도쿄올림픽, 욱일기 No’…추석 연휴 특가항공권은 ‘매진’
 
손경숙 기자 기사입력  2019/09/14 [10:44]

[저가항공사] 저가항공 '국제선 승부수' 띄운다

 

일본의 경제보복과 도쿄 올림픽 욱일기 사용 등에 맞서 시민사회를 중심으로 활발한 반일 활동이 일어나고 있는 반면 추석기간 일본으로 향하는 특가 항공권은 매진되는 등 엇달린 풍경이 나타나고 있다.

 

관광업계에 따르면 이번 추석 연휴 시작 전인 11일과연휴 첫 날인 12일에 인천에서 도쿄·오사카·후쿠오카로 향하는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3개사(제주항공·진에어·티웨이)의 항공편은 특가 좌석이 상당수 매진됐다.

 

후쿠오카 지역은 특히 인기가 많았다. 11일 오전 720분 기준으로 제주항공의 경우 11일 인천 발 후쿠오카 행 모든 운항편의 좌석이 전면 매진됐고, 12일 운항편도 오전 540분 출발 운항편을 제외하면 전 좌석이 매진됐다. 티웨이와 진에어의 경우도 11일과 12일 후쿠오카로 향하는 가장 저렴한 표는 전부 매진됐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9/14 [10:44]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저가 밀본 항공키켓 매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