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SK 텔레콤, 통신•금융 결합 제휴 프로그램 출시
SK텔레콤, 신한은행과 제휴 기본 데이터의 50% 추가 제공(3개월) + 금융 수수료 면제
 
이윤태 기자 기사입력  2016/03/01 [04:32]


[한국NGO신문]이윤태 기자 = SK텔레콤은 신한은행과 손잡고 데이터 혜택과 금융 혜택을 결합한 '신한T주거래통장/T주거래 적금'을 2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 SK텔레콤은 신한은행과 손잡고 데이터 혜택과 금융 혜택을 결합한 ‘신한 T주거래 통장 / T주거래 적금’을 29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최근 계좌이동제 도입 등으로 금융상품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고자 신한은행과 제휴해 데이터에도 이자가 쌓이는 신개념 혜택 프로그램을 출시 했다.     © 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최근 계좌이동제 도입 등으로 금융상품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증가함에 따라 고객에게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고자 신한은행과 함께 '신한 T주거래 통장/ T주거래 적금'을 출시했다.

이통사와 카드사가 제휴해 단말기 구입 부담을 줄이는 형태의 금융 제휴 혜택은 기존에도 있었으나 이통사와 은행이 제휴해 '데이터 특화 상품'을 출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SK텔레콤 고객은 '신한 T주거래 통장'을 통해 통신비를 자동이체 하면 전자금융 수수료 및 ATM인출 수수료를 면제 받게 된다. 뿐만 아니라 가입후 3개월 동안 고객의 데이터 기본 제공량의 50%를 추가로 제공 받을수 있다.

band 데이터 51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이 '신한 T주거래 통장에 가입할 경우 3개월 동안 기본데이터 6.5GB에 더해 추가로 3.25GB를 제공 받아 매월 9.75 GB의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신한 T주거래 통장 '출시 기념으로 5월까지 가입 고객에 한해 3개월간 11번가 11% 할인 쿠폰도 매월 제공된다.

신한 T주거래 적금'은 고객에게 금리 우대와 데이터 이자 혜택을 한번에 제공하는 신개념 상품이다. SK텔레콤 고객은 '신한 T주거래 적금' 가입 시 기본 금리에 더해 연 0.6%의 우대금리 혜택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고객은 적금 가입 기간 동안 매월 데이터 제공량의 10%를 이자로 적립받아 만기후 적립한 데이터를 일정기간 동안 분할 사용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band 데이터 51요금제를 이용하는 고객이 만기 3년으로 '신한 T주거래 적금'에 가입할 경우 총 23.4GB의 데이터 이자를 받게 된다. 고객은 이를 적금 만기후 1년동안 매월 1.95GB씩 나눠 받게 된다.

임봉호 SK텔레콤 생활가치전략본부장은 "고객의 니즈가 業의 경계를 넘어 다변화 되고 있다"며 "향후에도 고객 니즈를 충족시키고 SK텔레콤만의 차별적인 혜택을 만들기 위해서 금융권과의 제휴를 지속해 나갈 것 "라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과 신한은행은 "신한 T 주거래 통장,적금' 출시를 기념해 4월22일까지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노트북, 태블릿,상품권,T데이터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자세한 내용은 신한은행 홈페이지 (www.shinhan.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03/01 [04:32]  최종편집: ⓒ wngo
저작권자(c)한국엔지오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